새롭다, Mac. 여전하다, Mac.

해를 거듭하면서 OS X은 여러 변화를 거쳐왔습니다. 하지만 OS X을 OS X답게 하는 기본 원칙 세 가지는 변하지 않았습니다. 그것은 바로 성능, 간결함, 그리고 아름다움입니다. 우리는 OS X Yosemite를 개발하면서, Mac에 필수적인 요소들은 그대로 유지하는 동시에 새로운 OS답게 더 강력하고 편리하게 만들고 싶었죠. 이는 OS X에 있어 자연스러운 다음 단계로의 진화입니다. 겉모습뿐만이 아닙니다. 당신의 능력 또한 더욱 성장하게 됩니다.

OS X 새롭게 살펴보기

모든 디테일이 완벽할 때
큰 그림이 완성됩니다.

깊은 생각을 담아 OS X을 새롭게 디자인한다는 것, 그것은 바로 인터페이스를 구성하는 모든 요소를 세세하게 파고들어, 크고 작은 디테일까지 가다듬는다는 것. 창에 반투명 효과를 더하고 도구 막대를 간결하게 바꾼 것처럼 눈에 쉽게 띄는 변화도 있고, 시스템 곳곳에서 만나게 되는 버튼, 아이콘, 서체 같은 작은 변화들도 많이 있죠. 디테일을 단순히 업데이트한 것이 아니라, Retina 디스플레이에서 아름답게 보이도록 최적화시켰습니다. Mac을 쓰면 쓸수록 그런 변화들이 눈에 띄면서 큰 감동을 줄 것입니다.

투명함이 데스크탑에 깊이를 더합니다.

OS X Yosemite에서는 특정 인터페이스 요소에 반투명 효과를 더해 콘텐츠를 더욱 부각시켰습니다. 반투명 도구 막대는 스크롤 중인 창에 보이는 콘텐츠뿐 아니라 그 이상이 있음을 암시합니다. 그리고 반투명한 사이드바는 활성화된 창에 가려진 모습을 희미하게 볼 수 있게 해주죠. 이렇게 인터페이스가 당신의 데스크탑 이미지와 콘텐츠의 모습을 반영하면서, 당신의 Mac 사용 경험은 그 누구와도 다른 독특한 것이 됩니다.


간결해진 도구 막대. 더 작은 공간. 기능은 그대로.

OS X Yosemite에서는 Safari, '지도', '캘린더' 같은 즐겨 사용하는 앱의 도구 막대가 간결해졌습니다. 물론 강력한 기능은 그대로죠. 그래서 이제 웹페이지, 지도, 이벤트 등에서 콘텐츠를 볼 수 있는 공간이 늘어났습니다. 이는 특히 Mac 노트북을 사용할 때 유용하죠.

디자인과 기능이 더욱 스마트해진 컨트롤 요소.

OS X Yosemite에서는 버튼, 체크박스, 팝업 메뉴 같은 컨트롤 요소들을 새롭게 디자인해, 시스템 전반에 걸쳐 더욱 깔끔하고 세련된 느낌을 줍니다. 게다가 컨트롤 요소들이 더 똑똑해졌죠. 모든 앱 창의 모서리에 있는 빨강, 노랑, 초록 '신호등'을 한번 볼까요? 디자인이 더욱 깔끔해지고, 기능까지 바뀌었습니다. 예전 신호등의 '닫기', '최소화', '최대화' 기능이 이제는 '닫기', '최소화', '전체 화면' 기능으로 바뀌었습니다. 추가로 눌러야 하는 '전체 화면' 컨트롤을 없애고, 한 곳에서 창을 조작할 수 있게 만든 것이죠. 인터페이스의 여러 요소를 간결하게 바꾼 덕분에 데스크탑을 더 효율적으로 탐색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뿐만 아니라 아름다운 Mac 디스플레이를 더 속속들이 이용할 수 있게 되었죠.

앱들이 돋보이는 보다 깔끔해진 Dock.

앱을 실행하는 방법은 여러 가지입니다. 하지만 주로 Dock을 이용하죠. OS X Yosemite에서는 Dock 디자인과 아이콘을 간결하게 바꿔 훨씬 통일감 있는 디자인과 느낌을 추구했습니다. 아이콘의 새로운 변화 덕분에, 전체 앱 제품군이 훨씬 조화롭게 보이는 동시에, 앱 하나하나를 더 금방 알아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앱들이 돋보이는 보다 깔끔해진 Dock.

앱을 실행하는 방법은 여러 가지입니다. 하지만 주로 Dock을 이용하죠. OS X Yosemite에서는 Dock 디자인과 아이콘을 간결하게 바꿔 훨씬 통일감 있는 디자인과 느낌을 추구했습니다. 아이콘의 새로운 변화 덕분에, 전체 앱 제품군이 훨씬 조화롭게 보이는 동시에 앱 하나하나를 더 금방 알아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한 자 한 자 더욱 우아해졌습니다.

어떤 사람들에게는 서체를 정하는 일이 그리 중요하지 않을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우리에게 서체는 인터페이스에서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요소죠. OS X Yosemite에서는 Mac 전반에 걸쳐 더 읽기 쉽고, 통일감 있도록 서체를 다듬었습니다. 앱 창, 메뉴 막대 등 시스템 어디에서나 산뜻하고 새로운 서체를 만날 수 있을 겁니다. 어느 Mac에서든 훌륭하지만, Retina 디스플레이를 갖춘 Mac에서 특히 놀랍도록 정갈한 느낌이 들죠.

익숙한 앱들의 모습도 새로워졌습니다.

OS X Yosemite에서는 Safari, Mail, '메시지' 등의 앱이 새로운 모습을 선보입니다.
하지만 단지 겉모습만 멋져진 것이 아닙니다. 그 기능 역시 훨씬 더 훌륭해졌습니다.

OS X Yosemite의 진정한 아름다움은
더욱 커진 당신의 가능성.

그냥 인터페이스만 더 예쁘게 바꾸어 놓고 OS X을 새롭게 디자인했다고 말하고 싶진 않았습니다. 우리는 새로운 OS X이 보다 더 유용하기를 원했죠. 그러기 위해 언제든 이용할 수 있는 강력하면서도 직관적인 기능들을 성공적으로 담아낼 방법을 찾아냈습니다. 당신이 지금 하고 있는 일에 계속 집중하면서도 중요한 정보는 즉각 확인할 수 있도록 말이죠.


알림 센터. 한눈에 보다 많은 정보를.

'알림 센터'의 새로운 '오늘' 보기에서 현재 알고 있어야 하는 정보를 빠르게 알려줍니다. 알림 센터 아이콘을 클릭하거나 트랙패드 가장자리에서 두 손가락으로 스와이프하세요. 전체 화면 보기일 때도 가능합니다. 예정된 이벤트, 미리 알림, 생일 등을 간략하게 확인할 수 있죠. 또한 오늘 날짜 캘린더, 일기예보, 최신 주가, 세계 각지의 시간, 일별 미리 알림, 계산기를 볼 수 있는 유용한 위젯도 있습니다. Mac App Store에서 서드파티 위젯을 추가해, 보고 싶은 정보를 관리할 수도 있죠. 전체 위젯 보기

Spotlight. 더 스마트하게 집중합니다.

Mac에서 이것저것 찾아볼 수 있는 가장 빠른 방법인 Spotlight가 더욱더 좋아졌습니다. 어떤 정보가 필요한지 똑똑하게 판단해서 보여주므로, 원하는 결과를 어느 때보다 빠르게 얻을 수 있죠. 새로 디자인된 Spotlight는 열었을 때 화면 맨 앞 가운데에 나타납니다. 또한 검색 결과를 풍부한 인터랙티브 미리보기로 제공하여, 클릭 동작만으로 문서를 읽고, 이메일을 보내고, 전화도 걸 수 있습니다.